연결 가능 링크

세계 각국 대표, 리비아 사태 대응책 조정


리비아 대책회의에 참석중인 대표들. 오른쪽은 반기문 유엔사무총장

리비아 대책회의에 참석중인 대표들. 오른쪽은 반기문 유엔사무총장

서방국과 아랍권 나라 외교관들이 리비아 사태에 대한 국제사회의 대응책을 조정하기 위해 카타르의 수도 도하에서 만나고 있습니다.

이들 외교관은 리비아에 대한 국제사회의 군사적 노력을 옹호하며, 리비아 반정부세력에 경제와 정치, 인도주의적 지원을 제공하기로 약속했습니다.

영국의 윌리암 헤이그 외무장관은 오늘 (13일) 유혈 사태에 처한 리비아 민간인들을 보호하기 위한 국제사회의 행동들은 필요하고 합법적이며, 옳은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헤이그 장관은 이들 외교관의 목표는 무아마르 가다피 리비아 국가원수 정부에 대한 압력을 유지하고, 평화 구축 노력을 발전시키며, 민주화를 위해 노력 중인 리비아인들을 경제적으로 지원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