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EU 정상 "북 미사일 발사 자제해야"


28일 열린 한.EU 정상 공동 기자회견에서 악수하는 이명박 대통령(오른쪽), 조제 마누엘 바호주 EU 집행위원장(왼쪽), 헤르만 반 롬푀이 EU 상임의장 (중앙).

28일 열린 한.EU 정상 공동 기자회견에서 악수하는 이명박 대통령(오른쪽), 조제 마누엘 바호주 EU 집행위원장(왼쪽), 헤르만 반 롬푀이 EU 상임의장 (중앙).

한국과 유럽연합 (EU) 정상들은 북한에 장거리 미사일 발사를 자제하고 핵무기를 포기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서울에서 백성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한국과 유럽연합 (EU) 정상들은 북한이 장거리 미사일 발사를 자제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한국의 이명박 대통령과 헤르만 반 롬푸이 유럽연합 (EU) 상임위원장, 조제 마누엘 바호주 유럽연합 집행위원장은 28일 청와대에서 회담을 갖고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 계획이 유엔 안보리 결의의 명백한 위반이라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에 따라 모든 핵무기와 현존하는 핵 프로그램을 포기함으로써 국제적 의무를 준수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특히 롬푸이 상임위원장은 북한에 지금 가장 시급한 것은 주민들에게 먹을 음식을 공급하는 것이지 미사일이나 핵이 아니라고 강조했습니다.

[녹취: 반 롬푸이, EU 상임의장] “I need to highlight of the gravity of the North Korean human rights situation…”

정상들은 이어 서울 핵안보정상회의에서 채택된 ‘서울 코뮈니케’에 포함된 공약사항들을 적극 이행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또 이란 핵 프로그램과 관련해서도 이란 정부가 국제적 의무를 이행할 것을 촉구하고 핵 문제의 외교적 해결에 지지를 표시했습니다.

미국의 소리 백성원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