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 의회 '후쿠시마 원전사고는 인재'


5일 국회에서 후쿠시마 원전 상황을 보고하는 기요시 쿠로카와 사고 조사위원회장 (왼쪽).

5일 국회에서 후쿠시마 원전 상황을 보고하는 기요시 쿠로카와 사고 조사위원회장 (왼쪽).

일본 의회 사고조사위원회는 “후쿠시마 원전 사고는 사람의 부주의로 인한 사고”라고 결론을 내렸습니다.

의회 조사위는 후쿠시마 제1원전의 상황이 취약했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5일 의회 의장에게 제출했습니다.

국회 조사위는 이 보고서에서 ‘사고의 직접적인 원인이 지진에 의한 손상이 아니라고 확정적으로 말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원자로 1호기의 경우 지진으로 중요한 기기가 손상됐을 가능성을 부정할 수 없다고 지목했습니다.

지금까지 일본 정부나 도쿄전력은 후쿠시마 원전이 예상을 넘은 쓰나미 때문에 방사성 물질 대량 유출 사고를 일으켰다고 설명해왔습니다.

조사위는 또 이처럼 대비가 취약해진 것은 규제 당국인 원자력안전위원회와 규제받는 쪽인 도쿄전력의 관계가 역전됐기 때문이라고 지적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