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음악이 흐르는 박물관, 시민들의 문화공간으로


서울에는 국립중앙박물관을 비롯해 고궁박물관 민속박물관 등 크고 작은 규모의 40여곳에 가까운 박물관이 있습니다. 박물관의 의미 그대로 귀중한 역사적 사료와 유물을 전시하고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역사적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을 하고 있는데요.

최근 서울을 비롯한 전국의 박물관에서는 이런 기본적인 역사사료 전시의 역할을 넘어 시민들이 가까이 할 수 있는 복합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한 다양한 행사를 마련하고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오늘은 재미있는 음악회를 마련해 시민들을 이끌고 있는 서울 역사박물관으로 안내하겠습니다.

관련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