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베 총리 "트럼프 당선인, 매우 신뢰할 만한 지도자"


17일 미국을 방문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왼쪽)가 뉴욕 트럼프타워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 당선인과 회담했다.

17일 미국을 방문한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왼쪽)가 뉴욕 트럼프타워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 당선인과 회담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이 외국 지도자로는 처음으로 어제 (17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만났습니다.

아베 총리는 이날 뉴욕의 트럼프 타워에서 약 90분 간 진행된 면담 뒤 기자들과 만나 트럼프 당선인과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대화를 나눴다고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일본과 미국 두 나라 사이에 신뢰가 없으면 동맹은 결코 기능을 발휘할 수 없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대화로 트럼프 당선인이 매우 신뢰할 수 있는 지도자임을 확신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아베 총리는트럼프 당선인과 기본적인 현안들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지만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트럼프 당선인은 선거운동 기간 미-일 관계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고 미국이 일본 방위에 너무 많은 것을 제공한다며 불만을 나타냈습니다.

일본에는 약 5만3천 명의 미군 병력이 주둔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