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백악관, “북한 황무지에서 벗어날 수 있어”


조시 어니스트 백악관 대변인 (자료사진)

조시 어니스트 백악관 대변인 (자료사진)

북한이 도발을 끝내고 비핵화를 하면 “황무지에서 나오고 고립에서 탈피할 수 있다”고 미 백악관이 밝혔습니다.

조시 어니스트 백악관 대변인은 6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이 계속 핵무기와 이를 운반하는 능력을 개발해 고립이 심화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어니스트 대변인은 북한 정부의 이런 핵.미사일 개발이 가뜩이나 열악한 북한의 경제를 더 악화시켜 부정적 타격을 주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어니스트 대변인은 이어 국제사회의 대북 제재는 (북한 주민이 아니라) 북한의 핵무기 프로그램에 기여하는 분야를 겨냥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미국 뿐아니라 중국과 러시아,한국,일본도 북한에 대해우려를 제기하고 있으며 국제사회 역시 지역 불안정을 야기하는 북한의 도발 행위에 책임을 묻는 데 진지하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