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이폰 사용자 22만5천명 개인정보 유출


최신형 모델인 아이폰 6 플러스(왼쪽)와 아이폰 6. (자료사진)

최신형 모델인 아이폰 6 플러스(왼쪽)와 아이폰 6. (자료사진)

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보급된 스마트 전화기인 미국 애플사의 아이폰 사용자 정보가 대량 유출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인터넷 보안업체인 팔로 알토 네트워크 사는 아이폰 사용자 22만5천 명의 각종 주요 정보들이 유출된 것을 확인했다며 이번 공격은 컴퓨터 파괴 프로그램인 멀웨어를 통한 최대 규모의 애플 계정 도난 사건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정보가 도난된 아이폰 사용자들은 모두 아이폰의 기능을 확장하는 변칙 사용자들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제의 멀웨어는 ‘키레이더’라는 프로그램으로 이는 대부분 중국 인터넷 웹사이트나 변칙 아이폰에서 주로 발견되지만 미국을 비롯한 18개국에도 확산돼 있습니다.

일단 ‘키레이더’에 감염된 아이폰은 각종 앱프로그램과 음원 등을 내려 받을 수 있는 가상공간인 아이튠스 앱스토어의 모든 사용자 정보를 해커들에게 자동으로 제공하게 됩니다.

해커들은 앱스토어에 공짜로 내려 받도록 ‘키레이더’ 멀웨어를 게시했으며 이번에 정보가 도용된 아이폰 사용자 22만5천 명 가운데 현재 약 2만 명이 이를 내려 받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