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터뷰: 한국 통일연 정영태 박사] 북한의 대미 비난과 우다웨이 방북


중국의 우다웨이 외교부 한반도사무 특별대표(가운데)가 17일 평양에 도착했다.

중국의 우다웨이 외교부 한반도사무 특별대표(가운데)가 17일 평양에 도착했다.

북한은 최근 한국이나 일본과의 대화엔 나서면서도 미국에 대해서는 연일 비난을 쏟아내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중국 측 6자회담 수석대표인 우다웨이 한반도사무 특별대표가 전격적으로 평양을 방문해 관심을 끌고 있는데요, 한국 국책연구기관인 통일연구원 정영태 박사를 연결해 북한의 의도와 우 대표의 방북 배경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문) 북한이 미국에 대해 유독 비난의 강도를 높이고 있습니다. 특히 핵 무력 과시까지 언급하고 있는데요, 어떤 의도라고 보십니까?

문) 북한은 최근 단거리 미사일을 연이어 발사하면서 긴장을 고조시키기도 했는데요, 앞으로 도발 강도가 더 세질까요?

문) 이런 가운데 우다웨이 한반도 사무특별대표가 갑자기 평양을 방문했습니다. 이번 방북 목적이 무엇일까요?

문) 한국 정부는 우 대표 방북에 앞서 중국 측의 공식 통보가 없었고 관련국들과 사전협의도 하지 않았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중국이 왜 그랬을까요?

문) 우크라이나 사태로 북한이 앞으로 비핵화 협상에서 더 강경한 태도를 보일 것이라는 예상도 나오는데요, 어떻게 보십니까?

문) 앞으로 6자회담 재개의 동력이 더 떨어질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습니다. 어떻게 예상하십니까?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