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연 사흘째 반정부 시위 계속되는 태국 방콕, 총소리와 폭발음 들려


태국 수도 방콕에서 벌어지는 투표 거부 시위
2월 2일 조기 선거를 치르는 태국의 수도 방콕에서 1일로 연 사흘째 반정부 시위가 거리를 휩쓸면서 몇몇 사람이 다쳤습니다.

지난해 11월부터 대규모 시위가 벌어진 방콕 시내에서는 밤사이 총소리가 나거나 폭발음이 최소한 두 번 들렸습니다.

반정부 시위의 지도자인 수텝 투악수반 전 태국 부총리는 선거를 방해하기 위해서 평화적인 방법으로 도로를 봉쇄하자고 촉구했지만, 사람들이 투표하는 걸 막지는 않겠다고 약속했습니다.

하지만 이런 약속에도 불구하고, 투표 당일에 폭력 사태가 날 것으로 많은 사람이 예상합니다.

반정부 시위대는 이미 태국 곳곳에서 조기 투표를 방해했습니다. 몇몇 시위대는 선거를 치를 수 없다고 주장하며 조기 투표소를 폭력적인 방법으로 봉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