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 여당 "총재 아들 총리 후보 지명 않을 것"


인도 국민회의당의 부총재인 라훌 간디가 지난해 11월 지방선거에 당선된 의원들 앞에서 연설하고 있다.
인도 여당이 국민회의당이 부총재인 라훌 간디를 총리 후보로 지명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국민회의당 총재 소냐 간디는 오늘(17일) 당 회의에서, 자신의 아들인 라훌 간디를 총리 후보로 지명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됐다고 밝혔습니다.

국민회의당은 지지율에서 인도국민당 BJP에 크게 뒤쳐지고 있습니다. 유권자들은 경기 침체와 부패 사건으로 실망한 상황입니다.

인도국민당은 최근 주 선거들에서 압승을 거뒀습니다.

라훌 간디는 인도 현대 정치사를 주도한 네루-간디 가문 출신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