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반기문 총장 '콩고 평화유지군 피살 유감'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자료사진)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자료사진)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콩고민주공화국에서 유엔 평화유지군이 살해된 사건에 대해 유감을 표했습니다.

반 총장의 대변인은 어제(7일) 발표한 성명에서, 남키부 주에서 유엔 군용기를 타고 있던 파키스탄 출신의 평화유지군이 괴한들에 의해 살해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지역은 콩고민주공화국, 르완다, 부룬디가 국경을 맞대고 있는 지역입니다.

유엔 평화유지군(MONUSCO)이 이 사건을 조사 중입니다.

파키스탄은 3천명 이상의 평화유지군을 콩고민주공화국에 파견했습니다. 콩고민주공화국에는 총 1만9천명의 평화유지군이 주둔하고 있으며, 파키스탄은 가장 많은 병력을 파견한 나라중 하나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