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국방부 청사 인근서 국방장관 비방 유인물 발견


19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 주변에서 김관진 국방부 장관을 비방하는 내용의 유인물 수백 장이 발견됐다. 사진은 이날 오후 서울 용산경찰서에서 보안과 직원이 유인물을 공개하는 모습.

19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 청사 주변에서 김관진 국방부 장관을 비방하는 내용의 유인물 수백 장이 발견됐다. 사진은 이날 오후 서울 용산경찰서에서 보안과 직원이 유인물을 공개하는 모습.

김관진 한국 국방장관을 비방하는 내용의 유인물 수 백 장이 서울의 국방부 청사 주변에서 발견됐습니다.

한국 경찰에 따르면 오늘 (19일) 오전 5시쯤 발견된 A5 용지 크기의 유인물에는 최근 김 장관의 대북 강경 발언을 비판하고 북한을 찬양하는 내용이 담겨 있습니다.

유인물은 김 장관을 비방하면서, 북의 최고 존엄을 함부로 건드리며 전쟁 광기를 부리다가는 처단될 것이라는 문구가 쓰여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언론사 특정 기자들에게도 비슷한 내용의 전자우편이 발송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전자우편에는 국방장관에게 경고 메시지를 전달했으며 우편으로 국방부 주변에 경고문을 살포했다는 주장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국 경찰 관계자는 수거한 유인물의 지문 감식을 의뢰하고 현장 주변의 폐쇄회로 TV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