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그리스, 긴축안 반대 48시간 총파업 돌입


6일 그리스 아테네에서 열린 긴축재정안 반대 파업 시위에 참가한 공공근로 조합원들.

6일 그리스 아테네에서 열린 긴축재정안 반대 파업 시위에 참가한 공공근로 조합원들.

그리스의 공공근로자들이 정부의 새 긴축재정안에 반대해 48시간 시한부 총파업을 시작했습니다.

이번 긴축안은 유럽연합의 추가 구제금융 지원의 전제조건인 공무원들의 연금과 수당 삭감, 대규모 인원 감축 등의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파업이 시작된 6일 수도 아테네에는 3만5천여 명의 공공근로 조합원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와 정부의 긴축안에 반대하며 경찰과 대치했습니다.

이번 총파업에는 택시와 철도 등 운송노조와 항만청 근로자들도 몇 시간 파업으로 동참했습니다. 또 학교와 정부 기관들은 모두 문을 닫았고 병원은 응급실만 겨우 운영되고 있습니다.

7일까지 이틀간 계속되는 이번 총파업은 최근 두 달 새 세 번째 파업입니다.

그리스 의회는 6일 170억 달러 규모의 예산 지출안을 포함한 정부의 새 긴축재정안에 대한 심의를 시작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