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공화당 ‘낙태 금지’ 헌법 개정 추진


성폭행 관련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토드 아킨 공화당 하원의원.

성폭행 관련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토드 아킨 공화당 하원의원.

미국 공화당이 다음 주 열리는 전당대회를 앞두고 낙태를 금지하는 헌법 개정을 추진하는 내용의 정강정책을 채택했습니다.

공화당의 정강정책은 성폭행이나 근친상간으로 인한 낙태도 허용하지 않아, 미트 롬니 공화당 대통령 후보의 입장과는 차이를 보이고 있습니다.

정강정책은 또 태아에게도 생존에 대한 기본적 권리를 부여하도록 했습니다.

공화당의 이번 정강정책은 최근 미주리 주 상원의원에 출마한 공화당 소속 토드 아킨 하원의원의 성폭행 관련 발언이 물의를 빚고 있는 가운데 채택됐습니다.

아킨 의원은 성폭행을 당한 여성이 임신할 가능성은 거의 없다는 부적절한 발언으로 롬니 후보를 비롯한 공화당 관계자들로부터 후보 사퇴 압력을 받았지만 이를 거부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