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독 재무장관 "유로존 재정 개혁 확신"


티머시 가이트너 미국 재무장관. (자료사진)

티머시 가이트너 미국 재무장관. (자료사진)

미국과 독일 재무장관들은 유로존 회원국들이 재정을 개혁하고 통합할 능력이 있다는데 신뢰를 표명했습니다.

티머시 가이트너 미국 재무장관과 볼프강 쇼이블레 독일 재무장관은 30일, 북해 휴양지에서 회담을 가진뒤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이들 두 장관은 유로화 사용지역, 유로존 17개국은 국제경제에 위협이 되고 있는 국가채무 위기를 종식시키기 위해 여러 가지 개혁을 채택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가이트너 장관과 쇼이블레 장관은 아일랜드와 포르투갈 정부가 국제 구제금융을 받은 뒤 자국 경제의 안정을 위해 노력해온 것을 높이 평가했습니다.

가이트너 장관은 마리오 드라기 유럽중앙은행 총재와도 회담을 가질 예정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