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 Content Teaser
오늘 하루 세계 각 국의 주요 뉴스와 흥미로운 소식을 사진으로 전해드립니다
새해 전야 행사를 앞둔 가운데 31일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 광장 인근 맥도널드 매장에 '테러로 의심되는 정황이 발견되면 경찰에 신고하라'는 전단지가 붙어있다.
미국 내 주요 뉴스를 정리해 드리는 ‘미국 뉴스 헤드라인’입니다. 새해 전야 행사를 앞두고 미국 전역에서 경계가 강화됐습니다. 또 캘리포니아 총기 테러범의 친구가 테러 관련 혐의로 기소됐는데요. 이 두 가지 소식 묶어서 자세히 전해 드리겠습니다. 이어서 시카고 시장이 총 대신에 전기충격기를 우선 사용하도록 하는 경찰 개혁 방안을 발표했다는 소식 전해 드리고요. 2015년 한 해 미국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이용자들이 주로 어떤 문제에 관심을 보였는지도 살펴봅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부지영
2016.1.1 5:20 오전
미국 항공우주국 NASA의 무인 우주선 ‘뉴허라이즌스’가 촬영하여 보낸 명왕성 사진을 바탕으로 그래픽으로 만든 명왕성 모습. (자료사진)
주요 미국 뉴스의 배경과 관련 용어를 설명해드리는 미국 뉴스 따라잡기 시간입니다. 오늘은 2015년 과학계 주요 뉴스를 정리해보겠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김현숙
2016.1.1 5:12 오전
Default Content Teaser
2016년 새해를 맞이하는 지구촌 곳곳의 표정을 사진으로 전해드립니다.
세계 주요 도시 가운데 가장 먼저 새해를 맞은 호주 시드니 오페라하우스와 하버 브릿지에서 새해 전야 불꽃놀이 행사가 열렸다.
세계 주요 도시 중 가장 먼저 새해 첫날을 맞은 호주 시드니에서는 1일 대규모 불꽃놀이가 펼쳐졌습니다.
아슈라프 가니 아프간 대통령이 31일 카불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아프가니스탄 군이 최근 ISIL 요원 100여 명을 사살했다고 아슈라프 가니 아프간 대통령이 밝혔습니다.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시의 '어드레스 호텔'이 불길에 휩싸인 가운데 사람들이 대피하고 있다.
중동 국가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시의 한 고층 호텔에서 31일 큰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미국 '뇌의 비밀' 연구 지원
00:02:19
미국에서는 정부의 지원 속에서 뇌의 비밀을 밝혀내기 위한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습니다.
중국의 첫 항공모함인 랴오닝 호. (자료사진)
중국이 두번째 항공모함을 순수 국내 설계로 중국 북동부 다롄 항에서 건조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10월 이란 국방부가 탄도미사일 시험 발사 장면을 웹사이트에 공개했다. (자료사진)
미국은 이란의 탄도미사일 시험발사에 대해 추가 제재를 준비하고 있다고 미국 관리들이 밝혔습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오른쪽)과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총리가 지난 2012년 러시아 모스크바 크렘림 궁에서 공동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자료사진)
러시아가 터키에 대한 제재 조치를 단계적으로 강화하고 있는 가운데 추가 제재를 발표했습니다.
홍콩 시내에서 새해맞이 불꽃놀이 행사가 열렸다.
세계 각국의 주요 소식을 전해 드리는 '지구촌 오늘' 입니다. 올해도 몇 시간 남지 않은 가운데 세계 각국에서 새해맞이 행사가 준비되고 있습니다. 예년에 비해 테러에 대한 경계가 높아져 보안이 대폭 강화됐고요. 일부 국가들은 새해맞이 행사를 축소 또는 취소했습니다. 중국이 독자적인 기술로 두 번째 항공모함을 건조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군부가 대대적으로 개편돼 1월 1일부터 본격 가동됩니다.
조은정 기자
기자 조은정
2015.12.31 11:55 오후
30일 미국 미주리 주 퍼시픽 시의 주택과 건물들이 홍수로 침수된 모습.
미국 중서부 지역에서 폭우와 홍수로 인한 사망자 수가 적어도 20명을 넘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미국 워싱턴의 백악관 건물. (자료사진)
아세안 정상회의가 내년 2월 중순 미 서부 캘리포니아 주에서 열릴 전망입니다.
2015 을미년이 며칠 남지 않은 지난 26일 강원 강릉시 일출 명소 정동진을 찾은 관광객들이 붉게 솟아오르는 해를 바라보고 있다.
한국의 이모저모를 알아보는 ‘서울통신’ 입니다. 한 해의 마지막 날 12월 31일을 맞아 해맞이 명소, 보신각 등에 송구영신 인파가 대거 몰렸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도성민
2015.12.31 11:41 오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