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 럼프 미국 대통령 개인 변호사인 루돌프 줄리아니 뉴욕 전 시장.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한 탄핵 조사를 시작한 미국 민주당 하원이 대통령 개인 변호사인 루돌프 줄리아니 씨에게 어제(9월 30일) 소환장을 발부했습니다.
중화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 국경절인 1일 홍콩에서 반정부 시위에 참석했던 18세 남성이 경찰이 쏜 권총 실탄을 맞고 쓰러져 있다.
중국 건국 70주년을 맞은 1일 홍콩에서 다시 대규모 시위가 벌어진 가운데 1명이 경찰이 쏜 실탄에 맞았습니다.
중국 베이징의 톈안먼 광장에서 열린 국경절 70주년 기념식에서 중국인민해방군이 열을 지어 서 있다.
1일 중화인민공화국 수립 70주년을 맞아 베이징 톈안먼 광장에서 대규모 열병식이 열렸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오늘 하루 세계 각국의 뉴스와 흥미로운 소식을 사진으로 전해드립니다.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의회 앞에서 부패방지법 개정안에 반대하는 시위가 열렸습니다. 중국 건국 70주년을 맞아 홍콩에서 다시 대규모 시위가 벌어진 가운데 시위대 1명이 경찰이 쏜 실탄에 맞았습니다.
29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시민들이 지난 7월 공정 선거 촉구 시위 과정에서 체포돼 구금된 인사들의 석방을 요구하고 있다.
세계 여러 나라의 주요 소식을 전해 드리는 ‘지구촌 오늘’ 입니다. 러시아 수도 모스크바에서 최근 체포된 시위자들의 석방을 요구하는 대규모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테러 위협 속에 치러진 아프가니스탄 대통령 선거 참여율이 탈레반 정권 축출 후 역대 최저율을 기록할 것으로 보입니다. 일본과 유럽연합이 최근 아시아 연계 사업에 있어 협력을 강화하는 합의에 서명했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박영서
2019.10.1
민주당 소속의 애덤 쉬프 하원 정보위원장이 지난 26일 의회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생생한 미국 뉴스를 전해 드리는 ‘아메리카 나우’ 시간입니다. 연방 하원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탄핵 조사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지난 대선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맞붙었던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의 이메일 추문이 다시 떠오르고 있습니다. 지미 카터 전 대통령이 최장수 전직 대통령으로 기록된다는 소식, 함께 전해드리겠습니다.
Default Author Profile
기자 오종수
2019.10.1
마크 밀리 신임 미군 합참의장 취임식이 30일 워싱턴 인근 마이어-헨더슨 홀 합동기지에서 열렸다.
마크 밀리 신임 미군 합참의장이 30일 취임했습니다.
중국의 심해 석유 시추 장비. (자료사진)
중국이 남중국해에서 석유 시추를 강행할 계획입니다.
사우디아라비아 루브알칼리의 아람코 산유 시설.
사우디아라비아는 공격 받은 석유시설의 복구 작업이 끝났다고 30일 밝혔습니다.
지난 6월 미 공군 소속 F-22 전투기 편대가 카타르 알우데이드 공군기지 상공을 비행하고 있다.
미 공군은 28일 중동의 카타르에서 지휘소를 미 본토인 사우스캐롤라니아로 이동해 훈련을 실시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26일 뉴욕에서 열린 유엔총회를 마치고 백악관에 도착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어제(29일) 인터넷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자신과 우크라이나 대통령과의 통화를 폭로한 내부고발자를 만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29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시민들이 지난 7월 공정 선거 촉구 시위 과정에서 체포돼 구금된 인사들의 석방을 요구하고 있다.
러시아 수도 모스크바에서 29일 정치범 석방을 촉구하는 대규모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모하마드 빈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가 지난 5월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에서 열린 '걸프협력회의(GCC)'에 참석했다.
모하마드 빈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가 사우디 출신 언론인 자말 카쇼기 씨 살해를 지시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지난 5월 고위급 무역협상을 위해 워싱턴을 방문한 류허 중국 부총리(왼쪽)가 스티븐 므누신 미 재무장관(가운데)과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무역대표부(USTR) 대표를 만나 인사하고 있다.
류허 중국 부총리가 곧 미-중 무역 협상을 위해 다시 미국을 방문합니다.
29일 홍콩 도심에서 경찰들이 반정부 시위에 참가한 시민들을 체포하고 있다.
중화인민공화국 수립 70주년을 맞아 홍콩에서 더 많은 폭력 시위가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고 홍콩 경찰 당국이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