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 Content Teaser
예멘 당국자는 자아르에 대한 공격은 오폭이었으며, 예멘 군은 알카에다가 운영하는 것으로 의심되는 보다 작은 규모의 사원을 공격할 의도였다고 밝혔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시리아 군이 반체제인사들을 계속 탄압하고 있는 가운데 중부 도시 홈스를 공격해 2명을 사살했다고 시리아 인권 운동가들이 말했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팔레스타인의 살람 파이야드 총리는 요르단 강 서안지구의 이슬람 사원에 대한 방화 공격은 이스라엘의 소행이라고 밝혔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한국 정부와 민간이 힘을 합해 한반도 통일에 대비해 남북한의 이질성을 극복하기 위한 위성TV 방송을 추진합니다. 이 방송 설립을 주도할 사단법인 ‘한반도 비전과 통일’ 창립총회가 오늘(5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렸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리비아의 전 지도자 무아마르 가다피의 보좌관들이 반군을 상대로 사용할 첨단 무기 구매를 모색하기 위해 지난 7월 중국 무기 제조업자들과 만났다고 중국 당국자들이 밝혔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지난 3일 일본을 강타한 태풍 탈라스로 인한 홍수와 산사태로 27명이 사망하고 50여명이 실종됐다고 일본 언론들이 보도했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파키스탄에서 계절성 폭우로 적어도 130명이 사망하고 2백만 명 이상의 이재민이 발생했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국제적십자위원회는 지난 3월 시리아 반정부 운동가들이 민주화 봉기를 시작한 이후 처음으로 시리아 정부가 적십자 측에 구금시설에 대한 접근을 허용했다고 밝혔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리비아 가다피 추종세력이 시민혁명군의 요구를 거부해 항복 협상이 결렬됐습니다. 아프리카 소말리아에서 기근지역이 확산되고 있다고 유엔이 밝혔습니다. 태풍 탈라스가 강타한 일본에서 사망자와 실종자가 늘고 있습니다.
수해로 씻겨간 황해남도 연안군의 한 농가
한국 통일부의 천해성 대변인은 5일 정례브리핑에서 수해 지원물품이 준비되는 대로 북측에 공지할 것이라며, 다음 주 중에는 전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잠시 휴식을 취하는 반군
리비아의 임시 집권 기구인 과도국가위원회 소속 군인들이 리비아의 전 지도자, 무아마르 가다피의 마지막 남은 거점의 한 곳인 바니 왈리드를 공격하기 위해 집결했습니다.
영양실조 아들을 안고있는 소말리아 여인
아프리카 소말리아에서 기근이 확산되고 75만 명이 아사 위기에 빠지면서, 인구의 절반이 넘는 4백만 명이 현재 위기에 처해 있다고 유엔이 밝혔습니다.
2009년 7월 버마 항구에 정박한 북한 화물선 (자료사진)
버마가 북한으로부터 무기를 공급받는 대가로 약2만 t의 쌀을 북한으로 수송했다고 폭로 전문 인터넷 웹사이트, 위키리크스가 밝혔습니다.
가다피 요새로 향하는 혁명군
수천명의 과도국가위원회 군병력은 수도 트리폴리에서 남동쪽으로 170킬로미터 가량 떨어진 바니 왈리드 외곽에 포진하고 있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일본 서부 지역에 태풍 탈라스가 강타해 기록적인 폭우와 산사태 등으로 적어도 20명이 숨지고 50여명이 실종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