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 Content Teaser
리비아 서부 도시 자위야를 장악하기 위한 친정부와 반정부 세력간의 교전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러시아 서부에서 5일 중형 여객기 1대가 추락해 버마인 조종사 2명을 포함, 탑승자 6명 전원이 사망했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외국인으로부터 불법 선거 자금을 수수했다고 시인한 마에아라 세이지 일본 외무상이 사임 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인도 DMK당이 집권 의회당과의 연정을 중단한데 이어 소속 각료 6명이 내각에서 사퇴했습니다.
중국의 원자바오 총리
중국의 원자바오 총리는 중국 경제와 관련해 앞으로 5년 동안의 성장 과정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부유층과 빈곤층의 격차를 줄임으로써 보다 포괄적인 경제 호황을 이룰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에삼 샤라프 총리 지명자
이집트의 에삼 샤라프 총리 지명자는 이집트 보안군이 국민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일하는 것을 보길 원한다고 밝혔습니다. 샤라프 총리 지명자는 4일 수도 카이로의 ‘타흐리르 광장’에서 군중들에게 행한 연설을 통해 이 같이 말했습니다.
리비아 반정부 시위를 지지하는 이집트 시민들
무아마르 가다피 리비아 국가원수는 더 이상 국정운영 자격이 없다고 미국 국무부가 밝혔습니다. 가다피 원수가 자국민 정적들에게 총구를 돌리고 있기 때문입니다.
오바마 美 대통령
미국의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실업률이 2년 만에 최저치를 나타내고 일자리가 추가되고 있는 상황에서 경기 회복에 계속 탄력을 가하도록 도와달라고 미 의회에 호소했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영국이 리비아의 수도 트리폴리로 가려던 선박1척으로부터 약1억 6천만 달러 상당의 리비아 통화를 압류했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튀니지의 베지 카이드 에세브시 신임 총리는 튀니지의 전임 행정부는 파괴자 집단이었다며, 오는 6일까지 새로운 정부 당국자들을 임명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페르시아 만의 바레인에서 소수계인 수니파와 다수계인 시아파 간 발생한 충돌이 종파 간 유혈사태로 번졌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반정부 시위대와 정부 군의 충돌이 계속되면서 극심한 혼란 상태에 있는 리비아에서 튀니지로 탈출하는 사람의 수가 크게 줄었다고 유엔 난민최고대표사무소가 밝혔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파키스탄 북서부의 한 사원에서 폭탄이 터져 적어도 5명이 사망하고 20명이 부상했다고 파키스탄 경찰이 밝혔습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메콩 강에 많은 댐들이 건설될 경우, 환경이 손상되고 강 유역에 거주하는 주민들의 생계수단이 사라질 것이라고 환경보호론자들은 경고합니다.
Default Content Teaser
지금까지 전세계에 흩어져 평화봉사단 활동에 참여한 인원은 20만 명이 넘습니다. 파견된 지역만도 139개국에 달하는데요. 가장 대표적인 것이 의료와 교육 분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