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LE PHOTO: U.S. Secretary of State Mike Pompeo speaks to the media at the State Department in Washington, U.S., May 20, 2020…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부 장관 (자료사진)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은 27일 “홍콩이 중국으로부터 고도의 자치권을 누리지 못하는 상황이라고 의회에 보고했다”고 밝혔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이날 성명을 통해 “한때 미국은 홍콩의 자유와 번영이 독재정권인 중국에 모델이 되길 바랐지만, 중국이 홍콩을 자신들의 모델로 만들려고 하는 것이 분명해졌다”고 강조했습니다.

국무부의 이 같은 평가에 따라 미국이 홍콩에 부여해 온 특별지위를 박탈하는 수순으로 갈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국무부는 미국의 홍콩정책법에 따라 홍콩이 중국으로부터 자치권을 누리는지 평가해 의회에 보고하게 돼 있습니다.

1997년 영국이 중국에 홍콩 주권을 반환한 뒤 미국은 미국법에 따라 홍콩에 대해 중국 본토와 구별하는 특별한 지위를 인정해 왔습니다. 또 이에 근거해 관세·무역·비자 등에서 홍콩에 혜택을 부여해왔습니다.

앞서 중국은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에서 홍콩에 대한 국가보안법 강행 의사를 밝혔습니다.

현재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국가보안법을 강행할 경우 제재를 가하겠다고 압박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