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청정에너지를 연료로 하는 차량의 생산을 늘리고, 이러한 차량을 보유하는 사람들에게 세금 혜택을 줘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7일 노스 캐롤라이나 주에서 대통령선거 유세에 나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 곳에서 대체에너지를 연료로 하는 트럭을 생산하는 공장을 방문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전 세계 석유의 2%가 미국에 매장돼 있지만, 소비는 전 세계의 20%에 달한다며 이 같은 추세가 변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