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photo provided by the Washington County (Ark.) Detention Center shows Simon S. Ang, 63. The University of Arkansas has…
중국으로부터 몰래 자금을 받은 혐의로 미국 연방수사국 (FBI)에 5월 8일 체포한 미국 아칸소대 전기공학과 사이언 앵 교수.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중국으로부터 몰래 자금을 받은 혐의로 미국의 한 대학교수를 체포했습니다.

미 법무부에 따르면 미국 아칸소대 전기공학과 교수인 사이언 앵(63)이 지난 8일 FBI 요원에 체포돼 금융사기 등의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사이언 앵 교수는 이해 충돌 상황을 알면서도 중국 정부와 중국 기업으로부터 자금을 받았습니다.

사이언 앵 교수는 또 이런 사실을 대학 측과 연방 정부에 알리지 않은 것은 물론 미 항공우주국 (NASA) 등 정부 기관으로부터 500만 달러의 보조금을 받았습니다.

또 지난 2012~2018년 중국 정부가 후원하는 프로그램에 지원해 자금을 지원받았습니다.

말레이시아 출신인 앵은 지난 1988년부터 아칸소대 교수로 재직해 왔습니다.

한편 미 연방 관리들은 앵이 유죄판결을 받을 경우, 법정 최고형인 20년 징역형에 처해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