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일 미국 대통령 선거인단 투표 인증을 위해 상하원 합동회의가 열리던 워싱턴 연방 의사당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이 난입했다.
6일 미국 대통령 선거인단 투표 인증을 위해 상하원 합동회의가 열리던 워싱턴 연방 의사당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이 난입했다.

미 연방 검찰이 수 천 명의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들이 의사당을 강제점거한 사건에 대해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마이클 셔윈 미 워싱턴 DC 연방검사장 대행은 어제(7일) 기자회견에서 이번 사건과 관련해 15명이 연방법원에 기소됐다며, 이들에게 정부 자산 절도와 총기 위반 혐의 등이 적용됐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사건이 발생한 6일 의사당 주변에서 체포된 한 남성은 반자동 소총과 함께 곧바로 사용할 수 있는 화염병 11개를 소지하고 있었다고, 셔윈 검사장 대행은 말했습니다.

셔윈 대행은 수사가 진행 중이라며, 이번 사건 연루자에 대한 추가 기소 가능성도 언급했습니다.

또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수사 여부를 묻는 질문에 직접적인 답변을 피한 채 “우리는 모든 관련인들을 들여다보고 있으며, 범죄 요소에 맞는 역할과 증거가 있다면 기소될 것”이라고 대답했습니다.

현재 연방 검찰과는 별도로 워싱턴 DC 시 정부는 약 40명의 용의자들을 체포해 기소한 상태입니다.

지난 6일 발생한 미 의사당 강제점거 사건으로 4명이 숨지고 수 십 명이 다쳤습니다.

한편 미 의회 경찰은 이번 사태 과정에서 부상 당했던 의회 경찰 소속 브라이언 시크닉 경관이 어제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