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경제가 올 1/4분기에 3.2 퍼센트 성장했습니다.

상무부는 소비 지출이 늘면서 경제 성장률이 더 강화됐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은 지난 수십 년 사이 최악의 경기침체를 겪은 뒤 올 1/4분기까지 3분기 연속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경제 성장이 경기 회복의 길로 가기 위한 이정표라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그러나, 새 일자리 창출이 더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