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2공수사단 소속 군인들이 지난 4일 미 노스캐롤라이나주 포트 브래그 기지에서 중동으로 가기 위해 떠나고 있다.
제82공수사단 소속 군인들이 지난 4일 미 노스캐롤라이나주 포트 브래그 기지에서 중동으로 가기 위해 떠나고 있다.

미 국방부가 중동 지역에 특수전 부대 병력을 추가 배치했다고 정치전문 매체 `폴리티코'가 익명의 국방부 관리를 인용해 어제(5일) 보도했습니다. 

새로 배치된 특수전 병력에는 미 육군 특수전사령부(ASOC) 소속 지상 전투 병력의 핵심인 제75 레인저연대의 1개 중대가 포함돼 있다고 이 관계자는 밝혔습니다. 레인저 중대는 150~200명으로 구성됩니다. 

그러나 이 관리는 레인저 중대가 중동 어느 지역에 배치됐는지는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앞서 미 국방부는 중동 지역에 제82 공수사단 소속 병력 3천 명을 추가 파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추가 파견은 이란 혁명수비대의 정예부대 쿠드스군의 카셈 솔레이마니 사령관이 사살된 뒤 이란의 보복 조치에 대비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미군은 지난 4일 바그다드와 발라드에 주둔 중인 미군 기지 근처에 로켓 공격이 가해진 것과 관련해, 다친 미군 병력은 없다고 발표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