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5일 메릴랜드 앤드루스 공군기지에서 '에어포스원'에 탑승하기 전 기자들의 질문에 대답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5일 메릴랜드 앤드루스 공군기지에서 '에어포스원'에 탑승하기 전 기자들의 질문에 대답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프랑스 파리 대신 세계 주요 20개국(G20) 정상회담이 열리는 아르헨티나에서 회담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5일) 기자들에게, 파리에서 푸틴 대통령과 회담할지 불확실하다면서, 이달 말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G20 정상회담 기간에 만날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도 이날 러시아 '타스' 통신에, 두 정상이 파리에서는 '짧은 만남'을 갖고, 이달 말 G20 회담 기간 정식 회담을 개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회담 형식이 변경된 것은 양측 간 의견 불일치 때문이 아닌 국제회의 일정상의 문제로 인한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미국과 러시아는 오는 11일 제1차 세계대전 종전 기념식이 열리는 프랑스 파리에서 별도의 정상회담을 열기로 합의한 바 있습니다. 

최근 트럼프 대통령은 러시아가 여러 해 동안 조약을 위반했다며 중거리핵전력(INF) 조약 파기를 선언했습니다.

이에 대해 러시아는 중거리핵전력조약에 취약점이 있지만, 이를 개선할 계획 없이 조약을 폐기하는 것을 환영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