짐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오른쪽)과 웨이펑허 중국 국방부장이 27일 베이징에서 열린 환영식에서 의장대를 사열하고 있다.
짐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오른쪽)과 웨이펑허 중국 국방부장이 27일 베이징에서 열린 환영식에서 의장대를 사열하고 있다.

중국을 방문 중인 짐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이 오늘(27일) 베이징에서 웨이펑허 중국 국방부장과 만났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이 자리에서 양국 간 군사관계가 미-중 관계 전반에서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웨이 부장은 현 시점에서 매티스 장관의 중국 방문은 군사관계는 물론 양국 관계에서도 새롭고 긍정적인 요인이 될 것이라고 화답했습니다. 

또 미-중 간 전략적 신뢰 관계와 더불어 협력을 증진시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매티스 장관과 웨이 부장은 이날 회담에 대해 "개방되고 솔직한 대화"였다고 말했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오늘 시진핑 국가주석 등 중국 고위 지도부를 면담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이번 중국 방문 기간 북한의 비핵화와 관련해 중국의 역할을 당부하고, 최근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남중국해와 타이완 문제 등을 논의할 것으로 관측됩니다. 

매티스 장관은 중국에 이어 한국과 일본을 차례로 방문할 예정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