짐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
짐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

미국은 남중국해에서 ‘항행의 자유’ 작전을 계속할 것이라고 짐 매티스 미 국방장관이 29일 밝혔습니다.

매티스 장관은 이날 하와이에서 기자들에게 남중국해는 “국제적 공해”라면서 많은 나라들이 항행의 자유를 원하고 있기 때문에 우리는 이를 계속해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그들이(중국) 불투명한 일을 할 경우 우리는 협력할 수 없지만 투명하게 할 경우 우리는 협력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매티스 장관의 이 같은 발언은 중국의 반발에도 불구하고 미 해군이 남중국해에서 ‘항행의 자유’ 작전을 계속하겠다는 뜻으로 보입니다.

앞서 미국은 지난 27일 구축함 ‘히긴스’와 순양함 ‘앤티텀’을 투입해 파라셀 군도(시사군도) 12해리 이내 수역을 통과했습니다.

그러자 중국은 ‘도발 행위를 중단하라’며 반발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