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테네시주 내슈빌에서 열린 공화당 관련 행사에서 연설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9일 테네시주 내슈빌에서 열린 공화당 관련 행사에서 연설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불법 이민과 관련해 멕시코를 비난하며 국경장벽 설치 비용을 낼 것을 다시 요구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29일) 테네시주 내슈빌에서 열린 공화당 관련 행사에서 연설하며 "멕시코는 온두라스 등 다른 여러 나라들에서 멕시코를 통해 미국으로 넘어오는 이들을 막기 위한 아무런 조치도 취하지 않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그러면서 "결국 멕시코는 장벽 설치 비용을 지불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엔리케 페냐 니에토 멕시코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에 영어와 스페인어로 "멕시코는 지금도, 그리고 앞으로도 절대로 국경장벽 건설 비용을 지불하지 않을 것”이라며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을 반박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대선 기간 중 불법 이민자를 줄이기 위해 미국과 멕시코 국경 지역에 대한 장벽 설치를 공약하며, 그 비용을 멕시코가 부담할 것이라고 주장해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과 페냐 니에토 대통령은 지난 2월 전화통화에서 국경장벽 설치 문제를 놓고 설전을 벌인 뒤, 니에토 대통령이 백악관 방문 계획을 취소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