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일 콜롬비아를 방문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이 후안 마누엘 산토스 콜롬비아 대통령과
 공동기자회견 도중 악수하고 있다.
6일 콜롬비아를 방문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이 후안 마누엘 산토스 콜롬비아 대통령과 공동기자회견 도중 악수하고 있다.

미국의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이 6일 러시아가 올 11월에 실시되는 미 중간선거에 개입하려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남미를 순방 중인 렉스 틸러슨 국무부 장관은 이날 콜롬비아의 수도 보고타에서 폭스뉴스와 인터뷰에서 “러시아가 중간 선거를 방해하려는 의도가 있다면 그 방법을 찾아낼 것”이라며 이를 차단하기가 상당히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러시아에게 “우리가 당신들의 행동을 다 보고 있으니 멈추라”고 지속적으로 말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틸러슨 장관은 러시아가 자국민에게 화학무기 공격을 가하는 시리아 아사드 정권을 지원하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한편 틸러슨 장관은 평창 올림픽 기간 중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북한 인사와 만날 것이냐는 질문에 “거기에 펜스 부통령이 가 있다”며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좀 더 지켜보자”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