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 플로리다주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성탄을 맞아 화상통신으로 해외 주둔 미군 장병들에게 감사와 격려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 플로리다주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성탄을 맞아 화상통신으로 해외 주둔 미군 장병들에게 감사와 격려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성탄절 하루 전인 어제(24일) 해외에 있는 미군 장병들에게 격려와 감사의 뜻을 담은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미 남부 플로리다주 마라라고 리조트에서 연휴를 보내고 있는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영상을 통해 해외주둔 미군 장병들에게 ‘메리 크리스마스’라고 말하며 메시지를 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인 모두 장병들의 수고에 깊이 감사해한다며, 성탄을 맞아 병사들과 그 가족들에게 신의 가호가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또 미국은 테러와의 전쟁에서 다시 싸우고 있으며, 승리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이날 해외에 있는 육,해,공군 등 5개 부대 지도부와 화상 회의를 가졌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