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이 카핀테리아 인근 주택가로 번져 소방관들이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1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이 카핀테리아 인근 주택가로 번져 소방관들이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캘리포니아 북부 지역에서 지난 4일 발생한 대형 산불이 서부 지역까지 확산되는 등 불길이 2주째 계속되고 있습니다.

북부 도시 벤추라에서 시작된 산불은 서부의 산타바바라 지역까지 번져 주민 5천명에 대한 긴급대피 명령이 내려졌습니다.

산타바바라에서는 또 약 1천 채의 건물이 피해를 입었으며 적어도 790 채가 전소됐습니다.

전기와 수도도 끊겨 주민 약 8만5천명이 큰 불편을 겪고 있습니다.

캘리포니아 당국은 강풍이 계속되면서 산불 규모가 더 커질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까지 사망자는 70세 여성 한 명으로, 대피 도중 교통사고를 당해 숨졌습니다.

이번 산불로 10일 오후 현재 총 약 23만 에이커 면적의 대지가 불에 탔으며, 캘리포니아 현대 역사상 9번째로 큰 산불로 기록됐습니다.

지난 8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캘리포니아주에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