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가운데)이 14일 괴한의 총에 맞은 부상자들이 입원한 워싱턴 메드스타 병원을 방문해 담당 의사와 대화하고 있다. 오른쪽은 부인 멜라니아 여사.
14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가운데)과 부인 멜라니아 여사가 괴한의 총에 맞은 스티브 스컬리스 하원 공화당 원내총무가 입원한 워싱턴 메드스타 병원을 방문해 담당 의사와 대화하고 있다.

14일, 워싱턴 인근 공원에서 총상을 입은 스티브 스컬리스 미 하원 공화당 원내총무의 상태가 여전히 위중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15일, 스컬리스 의원이 어려운 상황에 처해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스컬리스 의원은 훌륭한 투사라면서 회복하길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스컬리스 의원이 희생했지만, 나라가 화합할 가능성이 엿보인다며 그러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14일) 부인 멜라니아 여사와 함께 병원을 방문해 스컬리스 의원의 상태를 살폈습니다.

스티브 스컬리스 미국 하원 공화당 원내총무.
스티브 스컬리스 미 하원 공화당 원내총무.

​​스컬리스 의원을 겨냥한 총탄은 엉덩이를 관통해 뼈와 내부 장기를 손상했고, 이로 인해 출혈이 심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스컬리스 의원은 전날 두 차례 수술을 받은 데 이어 15일, 세 번째 수술을 받았습니다. 

스컬리스 의원은 14일 아침 의회 동료들과 워싱턴 인근 알렉산드리아 시에 있는 운동장에서 야구 연습을 하다 괴한이 쏜 총에 맞았습니다.

이날 총격으로 스컬리스 의원 외에도 다른 의원 보좌관 경찰관 등 5명이 다쳤습니다. 

이들을 공격한 용의자 제임스 호지킨슨은 현장에서 총에 맞은 뒤 체포됐고 이후 병원에서 숨졌습니다.

호지킨슨은 일리노이 주 출신의 66살 백인 남성으로 그동안 트럼프 대통령을 비판하는 글을 여러 차례 인터넷에 올렸습니다. 

현재 미 연방수사국(FBI) 등 수사 당국이 확실한 범행 동기를 조사 중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