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찰스턴대학에서 연설하는 세션스 법무부 장관(자료사진)
미 찰스턴대학에서 연설하는 세션스 법무부 장관(자료사진)

제프 세션스 미국 법무부 장관이 연방상원 정보위원회에서 증언하겠다고 10일 밝혔습니다. 상원 정보위원회는 러시아의 미국 대선 개입 의혹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세션스 장관은 상원 청문회에 나가 제임스 코미 전 연방수사국(FBI) 국장 청문회 당시 나왔던 자신과 관련된 질문에 답하기를 원한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법 집행기구의 최고위급 관리인 세션스 장관은 오는 13일 상원 정보위에서 선서한 뒤 증언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증언을 공개로 할지 비공개로 할지는 말하지 않았습니다.

세션스 장관이 이끄는 연방 법무부는 현재 지난 대선 기간 트럼프 진영 참모들과 러시아 정부의 접촉 의혹을 조사해 왔습니다. 

세션스 장관은 본인도 대선 전에 러시아 대사를 만났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법무부 조사에 관여하지 않고 있습니다.

그는 지난 1월 인준청문회에서 대선 기간 러시아 관리들을 만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러시아 대사를 두 번 만났다고 나중에 시인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