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R.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6일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H.R.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6일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주 러시아 외교관들에게 테러와 국제 항공 운항과 관련한 정보를 공유한 것은 “매우 적절했으며”, 미국의 정보원을 노출하지 않았다고 H.R.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6일 밝혔습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트럼프 대통령이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 세르게이 키슬략 주미 러시아 대사에게 주요 기밀정보를 유출했다는 미 언론의 보도는 잘못됐다고 주장했습니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이날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전혀 우려되지 않는다”며 “당시 대화는 매우 적절했고, 미국의 정보 동맹국들의 기대에도 매우 부합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워싱턴포스트를 비롯한 미 언론은 이슬람 수니파 무장단체(ISIL)의 항공 테러 계획과 관련해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이 구체적이어서 정보원과 정보 제공 국가가 노출됐을 수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