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스 틸러슨 신임 미 국무장관이 2일 워싱턴 국무부 직원들을 대상으로 연설하고 있다.
렉스 틸러슨 신임 미 국무장관이 2일 워싱턴 국무부 직원들을 대상으로 연설하고 있다.

미 국무부의 렉스 틸러슨 신임 국무장관은 2일 국무부 당국자들에게, 외교관들이 정치적 견해를 표시하는 것이 허용돼야 하지만, 개인적 신념이 하나의 팀으로 일해야 하는 국무부의 능력을 방해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틸러슨 장관의 이 같은 발언은 7개 이슬람권 국가 국민들에 대해 잠정적으로 여행 금지 조치를 내린 트럼프 대통령의 행정명령에 대해 약 1천 명의 국무부 당국자들이 반대 의사를 표시한 가운데 나왔습니다.

틸러슨 장관은 국무부를 가장 생산적이고 효과적인 방식으로 운영하기 위한 책임과 정직, 존중 등 핵심적인 원칙을 채택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보다 앞서, 틸러슨 장관이 1일 상원 인준을 받은 직후 백악관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