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 총격 사건이 발생한 미국 수도 워싱턴의 해군시설 앞에서 경찰관들이 도로를 통제 중이다.
16일 총격이 발생한 미국 워싱턴의 해군 시설 주변에 경찰과 구급차들이 출동했다.

미국 수도 워싱턴에 있는 해군 시설에서 오늘 (16일) 총격 사건이   발생해 여러명이 다쳤습니다.

미 해군은 용의자가 오전 8시20분께 해군체계사령본부에서  총3발을 발사했으며 아직 현장에 있다고 밝혔습니다.

부상자 중 1명은 경찰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백악관은 바락 오바마 대통령이 상황보고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사건은 미 의회에서 불과 2 km 떨어진 지역에서 발생했습니다.

약 3천명이 근무하고 있는 해군체계사령본부는 잠수함을 비롯한  각종 전투체계를 유지하는 임무를 맡고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