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SHOT - In this photograph taken on January 27, 2020 the wreckage of a US Bombardier E-11A jet is seen after it crashed in…
아프가니스탄 중부 가즈니 주에 27일 미 공군 E-11A 항공기가 추락했다.

미국은 아프가니스탄에서 미군 군용기를 격추했다는 탈레반 무장반군의 주장을 일축했습니다.

아프가니스탄 주둔 미군은 어제(27일) 성명에서 아프간 가즈니주에서 미 공군 E-11A 항공기가 추락한 사실을 확인했다면서도 탈레반의 개입에 대해서는 부인했습니다. 

미군은 E-11A 항공기의 추락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며, 외부 공격이 있었다는 증거는 없었다고 강조했습니다. 

미군은 탑승자와 사망자 등 구체적인 정보도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로이터' 통신은 익명의 미 당국자들을 인용해 추락 항공기에 5명 미만이 타고 있었다고 보도했습니다. 

아프간 무장반군 탈레반은 성명을 통해 미군 군용기를 격추했으며 생존자는 없다고 밝혔습니다. 또 미국 중앙정보국(CIA) 요원들이 이 항공기에 탑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