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과 중국의 저명한 전문가들이 양국간의 전략적인 상호 불신이 계속 심각해지고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미국 브루킹스 연구소의 케네스 리버설 박사와 왕지쓰 베이징대 국제전략연구센터 주임은 공동 집필한 보고서를 통해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리버설 박사는 미 국가안보회의 아시아 담당 선임국장을 지냈고, 왕지쓰 주임은 중국 공산당과 외교부 자문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리버설 박사와 왕 주임은 미국과 중국이 앞으로 몇십년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국가로 남아 있을 것이고, 양국 관계는 전세계에 큰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하지만, 양국간 전략적 불신이 이미 심각한 상태이며, 이를 수정하지 않으면 결국 두 나라가 노골적으로 대립하게 될 것이라고, 두 전문가는 경고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