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010년에 북한의 김정은이 처음 공개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자, 김정은의 머리 모양에서부터 옷차림까지, 모든 것이 관심을 끌었는데요. 심지어 김정은이 찬 시계까지 화제가 됐습니다. 손목시계는 단순히 시간을 알려주는 기계가 아니라, 그 사람의 지위와 재산 정도, 또 취향까지 보여주기 때문인데요. ‘호기심으로 배우는 역사’, 오늘은 시계의 역사를 돌아보겠습니다. 담당에 부지영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