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0월, 일본 도쿄에서 '쿼드' 4개국 외무장관들이 회담에 앞서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와 기념촬영을 했다. 왼쪽부터 수브라마냠 자이샨카르 인도 외무장관, 모테기 토시미츠 일본 외무상, 스가 총리, 마리스 페인 호주 외무장관,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
지난 10월, 일본 도쿄에서 '쿼드' 4개국 외무장관들이 회담에 앞서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와 기념촬영을 했다. 왼쪽부터 수브라마냠 자이샨카르 인도 외무장관, 모테기 토시미츠 일본 외무상, 스가 총리, 마리스 페인 호주 외무장관,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

미국과 일본, 인도, 호주 등 이른바 '쿼드'(Quad)’ 4개국 고위 관리들이 18일 자유롭고 개방적인 인도 · 태평양 지역 안보와 협력의 필요성을 재확인했습니다. 

쿼드는 미국의 전통적 우방인 일본과 호주에 인도가 합류하면서 구성된 안보 협의체입니다. 

이번 회의는 지난 10월 일본 수도 도쿄에서 열린 외무장관 회담에 이은 것으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퇴임을 한 달가량 앞두고 열렸습니다.

미 국무부는 보도문에서 4개 민주주의 국가들이 인도 · 태평양 지역에서 악의적이고 강압적인 경제행위에 취약한 나라들을 지원하기 위한 실질적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4개국 관리들은 또 남중국해, 홍콩, 타이완, 메콩 등 역내 전략적 상황을 검토하고, 동남아국가연합(ASEAN·아세안)의 중심적 역할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했습니다. 

일본 외무부는 성명에서, 4개국이 정기적인 협의를 계속하고 내년 적절한 시점에 다음 외무장관 회담을 갖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