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 정부는 오사마 빈 라덴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 의사의 구금에 대한 미국 의회의 조치를 비난했습니다.

미 상원 세입위원회는 어제 전체회의를 열고 파키스탄에 대한 원조액 3천3백만 달러를 삭감한 바 있습니다.

앞서 파키스탄 법원은 알카에다 지도자 오사마 빈 라덴에 대한 미군의 사살 작전에 협조한 샤킬 아프리디에 대해 징역 33년을 선고했습니다.

외과의사인 아프리디는 미 중앙정보국 CIA가 빈 라덴 가족의 DNA를 채취하는데 도움을 제공했습니다.

파키스탄 외무부의 모아잠 아마드 칸 대변인은 아프리디의 범죄 혐의가 자국법과 법정에 의해 결정될 것이라며, 미국과 파키스탄은 상호 법 절차를 존중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