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의 금융 기관 등 민간채권단 다수가 1,420억 달러에 달하는 국채 부담을 덜고 이달 말까지가 시한인 채무 불이행사태를 피하기 위해 채권 교체에 합의했다고 그리스 정부가 밝혔습니다.

그리스의 금융 기관 등 민간채권단 다수가 1,420억 달러에 달하는 국채 부담을 덜고 이달 말까지가 시한인 채무 불이행사태를 피하기 위해 채권 교체에 합의했다고 그리스 정부가 밝혔습니다.

그리스는 법에 따라 동의하지 않은 채권도 강제로 국채를 교환하도록 함으로써 이번 합의를 확정할 예정입니다.

국제통화기금(IMF)은 이번 합의가 그리스의 금융 부담을 덜기 위한 중요한 행보라고 밝혔습니다.

니콜라 사르코지 프랑스 대통령 역시 “문제가 해결되고 금융 위기 전환의 한 페이지를 장식했다”며 그리스 민간 채권단의 합의를 반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