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스 제네바의 세계무역기구(WTO) 본부.
스위스 제네바의 세계무역기구(WTO) 본부.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선거에서 한국과 나이지리아 후보가 최종 결선에 진출했습니다.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WTO 차기 사무총장 최종 후보에 한국의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과 함께 아프리카 나이지리아의 오콘조-이웰라 전 재무장관이 올랐습니다.

WTO 대변인은 제네바에서 기자들에게 “최종 명단에 오른 두 명의 여성 후보 모두 굉장한 실력을 갖춘 인물”이라고 말했습니다.  

WTO는 11월 초 차기 사무총장을 결정하기 위해, 오는 19일에서 27일 기간 중 마지막 선정 절차를 가질 예정입니다.  

앞서 로베르토 아제데보 전 사무총장은 임기 종료 예정이었던 올해 8월말보다 1년 일찍 자리에서 물러났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