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lice detain a man during a protest against the jailing of opposition leader Alexei Navalny in Moscow, Russia, Saturday, Jan…
23일 러시아 수도 모스크바에서 알렉세이 나발니 석방 촉구 시위 참가자(가운데)가 경찰에 제압당하고 있다.

구속된 러시아 야권 지도자 알렉세이 나발니 씨의 석방을 촉구하는 시위가 23일 극동에서 모스크바에 이르는 60개 이상 도시에서 벌어졌습니다.

이날 극동 지역에서 먼저 집회가 시작돼, 페트로파블롭스크-캄차트스키, 마가단, 유즈노사할린스크, 블라디보스토크 등지에 시민 수천 명이 모여들었다고 나발니 씨 지지자들이 언론에 밝혔습니다.

관계 당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위험을 이유로 모든 지역의 집회를 불허하고 참가자들은 처벌할 것이라고 경고했지만, 집회를 강행한 것입니다.

이어서, 서쪽에 있는 수도 모스크바와 제2도시 상트페테르부르크를 등지에서도 연대 집회가 열렸습니다.

경찰은 이날 시위 현장에서 1천600명이 넘는 참가자를 체포했으며, 이 중에는 나발니 씨의 부인 율리야 씨도 포함돼 있다고 워싱턴포스트가 전했습니다. 

지난해 8월 독극물 중독 증상으로 혼수상태에 빠진 나발니 씨는 독일에서 치료 받은 뒤 지난 17일 귀국했지만, 공항에서 당국에 곧바로 붙잡혔습니다. 앞서 집행유예 관련 규정을 위반한 혐의를 받았습니다. 

법원이 30일간의 구속을 승인한 뒤, 나발니 씨는 모스크바 시내 구치소에 수감된 상태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