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아 자카로바 러시아 외무부 대변인.
마리아 자카로바 러시아 외무부 대변인.

러시아가 정부 각료 등 캐나다의 고위급 인사 9명에 대해 러시아 입국을 무기한 금지했습니다.

러시아 '타스' 통신은 마리아 자카로바 러시아 외무부 대변인이 어제(7일) 캐나다의 데이비드 라메티 법무장관과 도미닉 르블랑 국무조정장관, 브렌다 루키 연방경찰청장 등 9명에 대한 입국금지 제재를 발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자카로바 대변인은 이들이 반러시아 정책에 관련됐기 때문이라며 캐나다 정부가 지난 3월 24일 러시아 야권 지도자 알렉세이 나발니와 관련해 불법적인 재제를 부과한데 대한 대응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지난 3월 캐나다 외무부는 나발니 독살 시도 사건과 관련해 러시아 관리 9명에 대한 제재를 발표한 바 있습니다.

캐나다 외교당국은 러시아의 이번 제재 조치에 대해 캐나다 인사에 대한 입국금지 조치는 근거가 없으며 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캐나다 외무부는 이날 성명을 통해 "우리는 러시아에서 악화하는 인권 문제에 대해 깊이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캐나다는 이번에 제재 대상에 오른 인사들을 지지하며 민주주의 수호를 위해 파트너들과 지속적으로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