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8일 대통령 선거에서 승리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모스크바 시내에서 유세하고 있다.
18일 대통령 선거에서 승리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모스크바 시내에서 유세하고 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어제(18일) 실시된 대통령 선거에서 76%가 넘는 득표율로 압승하며 4선 연임에 성공했습니다.

러시아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늘(19일) 잠정개표 결과 푸틴 대통령이 76.6%를 득표해 승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라 푸틴 대통령은 앞으로 6년 동안 러시아를 다시 이끌게 됐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유권자들이 자신의 국정운영 성과를 인정한 것이라며 지지자들에게 사의를 표했습니다. 

이어 총리를 포함해 핵심 인사들을 교체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당선이 확정되자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등 여러 지도자가 축하 메시지를 보내고 있지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등 서방국 지도자들은 침묵하고 있습니다. 

러시아와 서방국들의 관계는 최근 영국에서 발생한 전직 러시아 출신 스파이 부녀 독살 시도로 더 악화되고 있습니다. 

영국은 이 사건과 관련해 러시아 정부에 추가 제재를 부과했고 미국과 서방국가들도 이를 적극적으로 지지했지만, 러시아는 혐의를 부인하고 있습니다. 

한편 이번 대선에서 파벨 그루디닌 공산당 후보는 11.8%의 득표율로 2위를 차지했고 나머지 후보들은 5% 미만의 득표율을 보였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