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외교장관들이 11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란 핵 합의에 대한 지지 입장을 재확인했다. 왼쪽부터 장이브 르드리앙 프랑스 외무장관, 지그마어 가브리엘 독일 외무장관, 보리스 존슨 영국 외무장관, 페데리카 모게리니 유럽연합(EU) 외교안보 고위대표.
유럽 외교장관들이 11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란 핵 합의에 대한 지지 입장을 재확인했다. 왼쪽부터 장이브 르드리앙 프랑스 외무장관, 지그마어 가브리엘 독일 외무장관, 보리스 존슨 영국 외무장관, 페데리카 모게리니 유럽연합(EU) 외교안보 고위대표.

이란과의 핵 협상에 참여했던 영국 등 유럽 국가 외교장관들이 핵 합의에 대한 지지 입장을 재확인 했습니다. 

페데리카 모게리니 유럽연합(EU) 외교안보 고위대표는 오늘(11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이란 외교장관을 비롯해 영국, 프랑스, 독일 외교장관 등과 만나 이란 핵 합의 이행 문제 등을 논의한 뒤 이 같은 입장을 확인했습니다. 

보리스 존슨 영국 외무장관은 이란과의 핵 합의에 대해, "세계를 더 안전하게 해 줄 중요한 합의"라고 밝혔습니다. 

지그마어 가브리엘 독일 외무장관도 "이란이 핵무기 개발을 하지 않는 것은 우리의 이익에 부합한다"면서, 유럽연합은 핵 합의가 유지되기를 원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지난해 10월 이란 핵 합의 불인증을 선언한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주 내로 다시 인증 여부를 밝혀야 합니다. 

미국 등 유엔 안보리 5개 상임이사국과 독일은 지난 2015년 이란이 핵무기 개발을 포기하는 대가로 이란에 대한 경제 제재를 해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