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4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유라시아경제연합(EAEU) 회의에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총리가 발언하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해 4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유라시아경제연합(EAEU) 회의에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총리가 발언하고 있다. (자료사진)

싱가포르가 옛 소련권 국가들의 경제협의체인 유라시아경제연합(EAEU)과 자유무역지대 설치를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러시아의 ‘타스’ 통신은 싱가포르가 내년쯤 EAEU 측과 자유무역지대 구축 협상에 합의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오늘(28일) 보도했습니다.

이 매체는 러시아 모스크바를 방문 중인 고포쿤 싱가포르 산업통상부 장관이 러시아 측 인사들과 만나 이에 대해 논의했다고 전했습니다.

고포쿤 장관은 현재 해당 국가 간 자유무역지대 구축안을 협의 중이라며, 올해 말까지 협의를 거쳐 내년 중 합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EAEU는 러시아가 주도하는 경제연합체로 카자흐스탄, 벨라루시, 키르기스스탄, 아르메이나 등 옛 소련권 5개 국가들이 서유럽 국가 중심의 유럽연합(EU)에 대응하기 위해 결성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