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으로 피해가 생긴 코스 섬
지진으로 피해가 생긴 코스 섬

최근 강한 지진이 발생해 사상자가 났던 그리스의 섬에서 어제(22일) 여진이 두 차례 났습니다.

이날 그리스 남동부 도데카니소스 제도의 코스 섬에서 20km 떨어진 지점에서 규모 4.4의 여진이 난 데 이어 16분 뒤 규모 4.6의 여진이 또 발생했습니다.

여진에 놀란 관광객들과 주민들 가운데 수 백명은 호텔과 집으로 돌아가지 못하고 밖에서 밤을 지새웠습니다.

앞서 21일 오전 1시 31분 코스 섬과 터키 남서부 물라 주 해안의 보드룸 사이 근해에서 규모 6.7의 강진이 발생해 터키와 스웨덴 관광객 각각 1명이 사망하고 500여명이 다쳤습니다.

크게 다친 사람들은 헬기로 크레타 섬에 있는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현지 당국은 현재 여진의 피해를 측정하고 있습니다. 여진으로 여객선 운항이 중단됐습니다.

코스 섬에서 규모 6도 이상의 지진이 난 것은 올해 들어 이번이 두 번째입니다.


VOA 뉴스